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노원, 재건축·재개발 ‘속도’… 신속추진단 가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전진단 지원 조례 개정 등 추진


▲ 서울 노원구 일대의 아파트 단지 모습. 노원구 제공
서울 노원구가 재건축·재개발 신속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원활한 재건축·재개발 추진을 위해 구 차원의 지원을 본격화한다.

노원구는 지은 지 30년이 지나 재건축 안전진단 대상이 되는 아파트 총 42개 단지, 6만 5000여가구가 지역에 있어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가장 많다고 6일 밝혔다. 구는 ▲재건축·재개발 신속추진단 구성 ▲아파트 정밀 안전진단 비용 지원 조례 개정 ▲신속추진 태스크포스(TF)팀 구성 등을 추진한다.

재건축·재개발 신속추진단은 국회의원과 시·구의원, 재건축·재개발 추진 주체, 관련 민간단체 및 전문가 등 총 85명으로 구성된다.

정기회는 상·하반기 연 2회 열리며 필요하면 임시회를 개최한다. 정밀 안전진단 비용 지원을 위한 서울시 조례 개정도 추진하고 있다.

신속추진 TF팀은 팀장 등 공무원 3명, 정비사업·도시계획 관련 민간전문가 1명으로 구성되며 정비사업 매뉴얼을 제작하고 찾아가는 맞춤형 컨설팅 및 상담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정비사업 소송서류 심사 및 법령 해석, 제도 개선 발굴 등과 대상지 선정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최선을 기자
2022-09-0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