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중기, 변호사와 열애”…소속사, 법적 대응 시사 [전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송중기
연합뉴스
배우 송중기 측이 변호사와 열애설을 유포한 이들을 향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송중기 소속사 하이스토리 디앤씨 측은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근거 없는 억측과 허위사실을 작성 및 유포하는 유포자들에게 엄중히 경고한다”며 “사실과 무관한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사실인 양 확대 재생산하는 행위는 명백한 범법 행위”라고 경고했다.

이어 송중기 소속사 측은 “소속사로서 아티스트들의 소중하고도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당사 아티스트에 대한 속칭 지라시,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 악의적 비방을 일삼는 악플러 등에 대해 민, 형사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또 “당사는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며,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법조계에서 송중기와 한 여성 변호사가 교제 중이라는 소문이 퍼졌다. 해당 변호사의 인적 정보가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퍼지는 등 그가 송중기의 연인이 확실한 것처럼 루머가 확산됐다.

그러나 소속사 관계자는 “송중기씨가 불가피하게 작품 출연을 조절하는 등 바쁜 일정을 소화 중”이라며 당황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송중기는 현재 영화 ‘보고타’ 촬영 재개를 기다리고 있다. 그는 지난 3월 보고타 촬영을 위해 콜롬비아로 떠났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도로 확산하자 제작진과 함께 급히 귀국했다. 송중기는 대신 올해 여름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승리호’를 통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다음은 송중기 소속사 측 입장 전문]

하이스토리 디앤씨에서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근거 없는 억측과 허위사실을 작성 및 유포하는 유포자들에게 엄중히 경고합니다. 사실과 무관한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사실인 양 확대 재생산하는 행위는 명백한 범법 행위입니다.

이에 소속사로서 아티스트들의 소중하고도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당사 아티스트에 대한 속칭 찌라시,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 악의적 비방을 일삼는 악플러 등에 대해 민, 형사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며,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