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연호기자의 도쿄NOW] 도쿄는 BTS 앓이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20도쿄올림픽을 사흘 앞 둔 20일 도쿄의 상징 시부야 스크램블을 BTS(방탄소년단) 앨범 홍보차량이 지나가고 있다. 일본에서도 방탄소년단은 한류열풍의 중심에 있다. ‘Butter’는 오리콘 주간 스트리밍 랭킹 8주 연속 1위중이고 새로 발매한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는 단 3일간의 집계로 다운로드 수 4만 건을 기록하며 ‘주간 디지털 싱글 랭킹’ 1위에 올랐다.
2021. 7. 20 도쿄=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2020도쿄올림픽을 사흘 앞 둔 20일 도쿄의 상징 시부야 스크램블을 BTS(방탄소년단) 앨범 홍보차량이 지나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0도쿄올림픽을 참석하지 않기로 전격 발표하면서 한일관계의 빙하기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서도 BTS열풍은 일본 열도를 강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6월 발표한 일본 베스트 앨벌인 ‘BTS, THE BEST’으로 오리콘 랭킹에서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이 앨범은 일본에서 누적 출하량이 100만장 이상의 앨범에 수여되는 일본 레코드협회 밀리언 인증을 획득했다. 일본에서 올해 들어 밀리언 인증을 받은 것은 방탄소년단이 유일하다.

‘Butter’의 인기 역시 뜨겁다. 오리콘 ‘주간 스트리밍 랭킹’에서 8주 연속 1위중이다. 또 6주 만에 1억회 스트리밍을 달성하며 ‘오리콘 역사상 최단기간 1억회’라는 신기록을 만들었다.

그리고 방탄소년단이 지난 9일 발매한 세 번째 영어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는 단 3일간의 집계로 다운로드 수 4만 건을 기록하며 ‘주간 디지털 싱글 랭킹’ 1위에 올랐다.

‘퍼미션 투 댄스’는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에서 7주간 1위를 차지하고 있던 자신들의 노래 ‘Butter’에 이어 정상에 등극했다.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이렇게 앞서 1위를 하던 자신의 곡에 이어 후속곡으로 1위를 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2021. 7. 20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온라인 수업 중에도’…10대 의붓딸 성폭행 4

10대 의붓딸을 수시로 폭행하고 온라인 수업 중에도 성추행과 성폭행을 일삼은 40대가 징역 9년형을 선고 받았다.대전지법 제12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