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아빠는 꽃중년’ 캡처
채널A ‘아빠는 꽃중년’ 캡처
배우 안재욱이 ‘아빠는 꽃중년’에서 아내와 입맞춤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13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 채널A ‘아빠는 꽃중년’에서는 54세 아빠 안재욱의 육아 일상이 담겼다.

이날 안재욱은 아들 도현과 함께 딸 수현을 데리러 나가며 아내에게 “6초”를 외쳐 시선을 모았다. 이어 안재욱은 아내와 6초 동안 입을 맞추는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앞서 안재욱은 “출근할 때, 아내에게 입맞춤하는 남자들을 4년을 더 오래 산대”라며 한 기사를 확인했다. 안재욱은 “4초, 5초 안 되고 6초 이상을 해야 한대”라며 기사를 정독, 혼자 연습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장수에 진심인 모습으로 웃음을 안긴 안재욱은 “저 핑계 대고 길게 하는 것이다”라고 해명하는 모습으로 재미를 더했다.


뉴스24
인기기사
인기 클릭
Weekly Best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