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유미 결혼식 불참’ 박수진, 예상치 못한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육혜승 인스타그램
그룹 슈가 출신 아유미가 30일 2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배우 박수진이 불참해 근황에 관심이 쏠렸다.

이날 서울 모처에서 열린 결혼식에는 아유미와 걸그룹 슈가 활동을 함께 했던 멤버 황정음, 육혜승도 하객으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황정음과 육혜승은 신부와 함께 찍은 기념사진을 SNS에 공개하며 기쁨을 나눴다.

반면 멤버 박수진이 하객으로 참석하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네 사람은 현재까지 불화 없이 친밀하게 지내는 사이로 알려져 있는데, 박수진이 결혼식에 보이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낸 것.

이는 박수진이 현재 국내가 아닌 해외에 거주해 결혼식에 참석하기 어려웠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 관계자는 “박수진과 배용준 부부가 아이들을 데리고 하와이에서 살고 있다”고 귀띔했다.

연예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박수진과 배용준은 올 초 한국 생활을 일부 정리하고 하와이로 거주지를 옮겼다. 두 사람 모두 연예 활동을 하고 있지 않아 비교적 한국에서의 신변정리가 수월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자녀 양육을 위해 하와이행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 배우 배용준(왼쪽)과 박수진 부부
연합뉴스
배용준과 박수진은 2015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박수진은 2016년 10월 첫째 아들을 출산하면서 서울 한 종합병원의 신생아 중환자실(NICU·니큐) 면회, 모유수유 특혜 등을 누렸다는 논란에 휩싸이며 활동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이보희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