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유재석. 유튜브 채널 ‘뜬뜬’ 캡처
방송인 유재석. 유튜브 채널 ‘뜬뜬’ 캡처
방송인 유재석이 배우 황정민이 과거 억대 슈퍼카에 아기를 태운 모습을 보고 따라 사게 됐다고 밝혔다.

6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뜬뜬’의 ‘핑계고’에는 황정민이 출연했다.

유재석은 과거 황정민과 황정민의 아들을 본 경험을 떠올리며 “그때 정말 멋있었다”고 말했다.

유재석이 “서래마을에서 어느 순간 검은색 포르쉐가 오더니 딱 섰다. 정민이 형이었다. 엔진 소리가 ‘아라라라랑’ 너무 멋있었다. 옆에 아기 탁 태우고”라고 말했다.

방송인 양세찬이 유재석을 향해 “형도 (아까) 지하에서 와라라랑 하고 오던데”라고 하자 유재석은 “내가 그래서 (포르쉐) 파나메라 산 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지난해 한 웹 예능에서 ‘최근 가장 비싸게 구매한 물건’에 대해 “포르쉐 파나메라. 구매한 지 5년 됐다”고 밝혔다.

뉴스24
인기기사
인기 클릭
Weekly Best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