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디·제니 열애설, YG 측 “개인 사생활 확인 어려워”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드래곤 제니 열애설. 사진=뉴스1
빅뱅 지드래곤과 블랙핑크 제니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이 “확인이 어렵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24일 YG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개인적인 사생활에 대해 회사가 확인해드리기 어렵다.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디스패치의 보도에 따르면, 소속사 선후배 사이인 지드래곤과 제니는 연인 관계로 발전해 1년 째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지드래곤이 살고 있는 한남동의 고급빌라에서 데이트를 즐긴 것으로 전해졌다.

제니는 그룹 블랙핑크 활동 기간에도 스케줄을 마치고 지드래곤의 집을 찾아 데이트를 즐긴 것으로 알려졌으며, 지드래곤의 매니저도 제니를 픽업해 데려다주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드래곤은 제니를 위해 블랙핑크 뮤직비디오 촬영장, 콘서트장 등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면허 정지 수준”…기상캐스터, 압구정동서 음

현직 기상캐스터가 음주운전으로 벌금 300만원의 약식명령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27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기상캐스터 A씨를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