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걸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2명 코로나 확진에 유희열도 검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월 24일 에버글로우와 함께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한 유희열, 검사결과 음성 나와


▲ 에버글로우 ‘상큼 톡톡’
에버글로우가 31일 오후 인천시 연수구 국제여객터미널에서 열린 ‘2020 코리아뮤직 드라이브 인 페스티벌(KMDF)’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10.31 뉴스1
걸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런(20)과 시현(21)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가운데, 지난달 24일 이들과 함께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 참여했던 MC 유희열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2일 유희열이 대표로 있는 기획사 안테나뮤직은 공식입장을 내고 “유희열과 녹화에 동행한 스태프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2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안테나는 “유희열은 이상 증상이나 검사 통보를 받은 적은 없지만 1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서 확진자 발생 소식을 듣고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며 “이번 주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연기하고 당분간 자가격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박보검 유희열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앞서 1일 위에화엔터테인먼트(이하 위에화)는 에버글로우 공식 팬카페에 글을 올리고 “이런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이런은 최근 주변 지인의 확진 소식을 전해 듣고 보건 당국에 신고해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고, 이날 저녁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함께 숙소를 쓰고 있는 에버글로우 멤버들 또한 같이 검사를 진행해 이 중 시현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4명은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위에화는 “현재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은 검사를 진행했거나 진행할 예정”이라며 “확인이 되는대로 이상이 있을 시 이에 대한 후속 조처 및 추가 동선 조사를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양성 판정을 받은 이런과 시현은 방역 당국의 지침을 따를 예정이며,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지만 남은 멤버들 및 밀접 접촉한 직원 등은 2주간 자가 격리할 것”이라고 알렸다.

에버글로우는 최근까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이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함께 나온 출연진과 스태프들이 줄줄이 검사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유희열과 김현철, 거미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차량 6대 들이받고도…중국인 운전자, 음주측정

26일 오후 9시 40분쯤 광주 북구 신안동에서 중국 국적 20대 운전자 A씨가 주차 차량 6대를 잇달아 들이받았다.신고를 받고 출동…